[미술계 뉴스]갤러리 폼 ‘나인주 초대전’ - Human Drama

 

▲ 나인주 작품 설치 모습. ⓒ2011 CNBNEWS
 
갤러리 폼이 나인주 초대전 ‘Human Drama’를 5월 13일부터 6월 13일까지 연다. 이번 전시는 2009년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마을미술 프로젝트-꿈을 꾸는 부산의 마츄픽츄’의 사업대상지로 선정된 사하구 감천동 태극마을에 참여한 나인주 작가의 작품을 선보인다.

공공미술 프로젝트 내용의 연장이라고 볼 수 있는 이번 전시를 통해, 상업 갤러리가 새로운 공공미술로의 역할을 해나가는 공간이 되고자 하는 포부를 담는다. 6.25 동란 때 피난민들의 거처이기도 했던 부산의 빽빽한 판자촌인 감천동 마을의 모습을 캔버스 위에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생동감을 전하며 동화적, 우화적인 작가의 재해석을 통해 관객으로 하여금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현대식 건물들 속에 언제 재개발되어 사라질지도 모르는 부산 감천동 마을을 이번 전시를 통해 엿볼 수 있다. 

                                                                                                                              

                                                                                              2011-05-16 게재
                                                                                                     이선유 기자